自動運転事故のウーバー カリフォルニア州も試験走行認めず (기사게재일 : 2018-03-28)
자동운전사고 낸 우버, 캘리포니아 주에서도 시험운행 금지

カリフォルニア州の陸運局は27日、
캘리포니아 주의 육운국은 27일,

配車大手のウーバーに対して州内の公道での自動運転の試験走行を
배차 업체인 우버에 대해 주 내의 공공도로에서의 자동운전 시험주행을

来月1日から認めない方針を明らかにしました。
다음 달 1일부터 인정하지 않는다는 방침을 밝혔습니다.

これは、自動運転で走行中のウーバーの車が先週、
이는 자동운전으로 주행 중인 우버의 차가 지난 주,

アリゾナ州で歩行者をはねて死亡させ、
애리조나 주에서 보행자를 치어 사망하게 하여,

警察などが事故原因を捜査していることを踏まえたもので、
경찰 등이 사고 원인을 수사하고 있는 것을 근거로 한 것으로

すでにアリゾナ州が同じような方針を示しています。
이미 애리조나 주가 같은 방침을 보이고 있습니다.

カリフォルニア州は、全米で最も多い国内外の52社に公道での試験走行を認めていて、
캘리포니아 주는 미국 전역에서 가장 많은 국내외 52개사에 공공도로에서의 시험주행을 인정하고 있어,

来月2日からは運転席に人がいない完全自動運転の試験走行も認めるなど、
다음 달 2일부터는 운전석에 사람이 있지 않은 완전자동운전의 시험 주행도 인정하는 등,

とりわけ自動運転の促進に力を入れています。
특히 자동운전의 촉진에 힘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今回の死亡事故をめぐっては、
이번 사망사고에 대해서는,

トヨタ自動車の研究所がテストドライバーに与える心理的な影響を考慮して、
도요타 자동차의 연구소가 테스트 드라이버에게 미치는 심리적인 영향을 고려하여,

カリフォルニア州で進めている試験走行を一時的に中断することを明らかにするなど、影響が広がっています。
캘리포니아 주에서 진행하고 있는 시험주행을 일시적으로 중단하겠다고 밝히는 등, 영향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